하나님 앞에 정직한 새성실교회

여호사밧 네번째.

환란에 대처하는 자세 (역대하 20장)

 

 

 

 

 

우리가 감당할 수 없는 환란이 우리에게 다가옵니다. 어떻게 해야 할까요?

하나님 앞에 엎드려야 합니다.

말씀에 예민해야 합니다.

말씀에 의지해서 행동해야 합니다. 그리고 하나님께서 이루시는 것을 "봐야"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Comment +0

여호사밧 세번째.

배우고 깨지고 성장하고 (역대하 19장 1-11절)

 

 

 

 

https://youtu.be/2ShSOdA42MA

 

 

전쟁에서 돌아온 여호사밧은 선지자 예후에게 책망을 듣습니다. "왕이 하나님께서 싫어하는 자와 함게 하는 것이 옳지 않습니다. 그래서 진노가 임할 것입니다. 그러나 잘 한 것도 있는데, 왕이 마음을 하나님께 두었다는 것입니다."

이후 여호사밧은 온 백성들이 하나님께 돌아오도록 권면하고, 재판관들을 세워서 하나님의 말씀이 유다에서 실행되도록 합니다.

우리도 여호사밧처럼 실수하지만 하나님께 마음을 두는 성도로 살아가야 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Comment +0

여호사밧 두번째

듣는 귀가 은혜로우면 (역대하 18장)

 

 

 

 

 

 

 

여호사밧은 쉽지 않은 시기에 약한 나라의 왕입니다. 원하지 않는 일을 해야 하고 원하지 않는 곳에 가야하고 원하지 않는 전쟁에 참여합니다. 그럼에도 하나님을 향한 귀가 늘 열려있습니다. 그는 하나님의 말씀대로 살고자 합니다. 비록 그렇게 모두 살지는 못할지라도...

하나님의 은혜를 듣고 누리시길 바랍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Comment +0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Comment +0

종교개혁자. 아사왕 01

평화를 누린 아사왕 (대하

 

 

 

 

 

아버지 아비야의 때까지 유다는 전쟁과 혼돈 속에 있었지만, 아사가 왕이 된 후 10년간 평화가 있었습니다. 평화는 아사가 하나님 보시기에 의를 행했기 때문입니다. 하나님께서 허락하신 10년간 환란을 준비하고, 직면한 환란을 믿음으로 이기는 아사처럼 우리도 승리하기를 바랍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Comment +0

구하고, 찾고, 두드리고, 좁은 문으로 들어가라 (마태복음 7장 7-14절)

 

 

 

 

 

구하는 자에게 찾는 자에게 두드리는 자에게는 반드시 구하고 찾고 열립니다. 그런데 실생활 속에서 그렇지 않아서 고민될 때가 있습니다. 이유는 주시는 분과 받은 이들이 원하는 것이 다르기 때문입니다.

하나님의 나라를 위해서 좁고 어렵지만 반드시 하나님의 나라에까지 이르는 성도가 됩시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Comment +0

베드로 아홉번째.

진정 올바른 성도의 삶 (사도행전 4장 1-22절)

 

 

 

 

 

참된 그리스도인의 삶을 산다는 것은 그리스도처럼 그리스도인척 살아가는 것입니다. 제자들은 이전에는 도망치고 숨어야 했지만, 성령의 충만 후에는 예수인듯 예수처럼 담대하게 행동합니다.

"내가 하나님 앞에서 당신들의 이야기를 듣는 것이 옳은가 하나님의 말씀을 듣는 것이 옳은가? 나는 하나님의 말씀대로 살겠습니다."  우리가 할 수 있는 최고의 삶의 고백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Comment +0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Comment +0

새성실교회 주일오전 말씀. 베드로 8번째

우리 베드로가 달라졌어요 (사도행전 2장 14-47절)

 

 

 

 

 

 

예수님의 제자 베드로가 이전과는 다른모습을 보여줍니다. 이전에는 열심은 있는데 결과가 늘 두려움과 염려 때문에 실수하고 실패했지만, 오늘 베드로는 매우 담대하고 용감합니다. 어떻게 달라졌을까요? 오순절 성령강림사건 이후 베드로가 달라졌습니다. 성령이 베드로와 동행하면서 달라졌습니다.

성령은 하나님께서 부어주시는 것입니다. 우리의 입장에서는 할 수 있는 일이 없지요.

그럼에도 우리들의 입자에서 중요한 것이 하나 있습니다. 매우 중요합니다. 예루살렘을 떠나지 않고 기다리는 것입니다.

베드로는 염려와 두려움으로 늘 예수님을 떠났습니다. 그러나 이제 부활하신 예수님의 명령으로 예루살렘에서 성령을 기다림으로 정말 사도다운 모습을 보이기 시작합니다.

오늘 우리에게 필요한 것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Comment +0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