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 앞에 정직한 새성실교회

대강절. 세례요한.

노인부부에게 생긴 아기 (누가복음 1장 5-38절)

 

 

 

 

 

 

 

하나님 앞에 의로운 노인부부 사가랴와 엘리사벳에게 주의 사자가 아기를 예고합니다. 아기가 없음이 그들에게는 고통이었고, 간구함이었습니다. 기도에 대한 하나님의 응답은 단순하게 아기를 갖는 것으로 끝나는 것이 아니고, 하나님의 길을 이루시는 것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Comment +0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주보 & 알림장 > 주보' 카테고리의 다른 글

10권 50호 2017년 12월 10일  (0) 2017.12.08
10권 49호 2017년 12월 3일  (0) 2017.12.01
10권 48호 2017년 11월 26일  (0) 2017.11.24
10권 47호 2017년 11월 19일  (0) 2017.11.19
10권 46호 2017년 11월 12일  (0) 2017.11.11
10권 45호 2017년 11월 5일  (0) 2017.11.04

Comment +0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Comment +0

여호사밧 네번째.

환란에 대처하는 자세 (역대하 20장)

 

 

 

 

 

우리가 감당할 수 없는 환란이 우리에게 다가옵니다. 어떻게 해야 할까요?

하나님 앞에 엎드려야 합니다.

말씀에 예민해야 합니다.

말씀에 의지해서 행동해야 합니다. 그리고 하나님께서 이루시는 것을 "봐야"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Comment +0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주보 & 알림장 > 주보' 카테고리의 다른 글

10권 50호 2017년 12월 10일  (0) 2017.12.08
10권 49호 2017년 12월 3일  (0) 2017.12.01
10권 48호 2017년 11월 26일  (0) 2017.11.24
10권 47호 2017년 11월 19일  (0) 2017.11.19
10권 46호 2017년 11월 12일  (0) 2017.11.11
10권 45호 2017년 11월 5일  (0) 2017.11.04

Comment +0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Comment +0

여호사밧 세번째.

배우고 깨지고 성장하고 (역대하 19장 1-11절)

 

 

 

 

https://youtu.be/2ShSOdA42MA

 

 

전쟁에서 돌아온 여호사밧은 선지자 예후에게 책망을 듣습니다. "왕이 하나님께서 싫어하는 자와 함게 하는 것이 옳지 않습니다. 그래서 진노가 임할 것입니다. 그러나 잘 한 것도 있는데, 왕이 마음을 하나님께 두었다는 것입니다."

이후 여호사밧은 온 백성들이 하나님께 돌아오도록 권면하고, 재판관들을 세워서 하나님의 말씀이 유다에서 실행되도록 합니다.

우리도 여호사밧처럼 실수하지만 하나님께 마음을 두는 성도로 살아가야 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Comment +0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Comment +0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주보 & 알림장 > 주보' 카테고리의 다른 글

10권 50호 2017년 12월 10일  (0) 2017.12.08
10권 49호 2017년 12월 3일  (0) 2017.12.01
10권 48호 2017년 11월 26일  (0) 2017.11.24
10권 47호 2017년 11월 19일  (0) 2017.11.19
10권 46호 2017년 11월 12일  (0) 2017.11.11
10권 45호 2017년 11월 5일  (0) 2017.11.04

Comment +0

여호사밧 두번째

듣는 귀가 은혜로우면 (역대하 18장)

 

 

 

 

 

 

 

여호사밧은 쉽지 않은 시기에 약한 나라의 왕입니다. 원하지 않는 일을 해야 하고 원하지 않는 곳에 가야하고 원하지 않는 전쟁에 참여합니다. 그럼에도 하나님을 향한 귀가 늘 열려있습니다. 그는 하나님의 말씀대로 살고자 합니다. 비록 그렇게 모두 살지는 못할지라도...

하나님의 은혜를 듣고 누리시길 바랍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