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한아리 우목수
posted by 한아리 우목수

2016 가족수련회

2016년 7월 16일 저녁 운동회


한소은 대 장채희의 창던지기... 심판 우성민 목사

씨름하는 중입니다...서은 대 채희... 심판도 아닌 것이 심판인 척. 서율

세율대 가은이의 씨름대결


posted by 한아리 우목수

2016년 7월 16, 17일

장소: 대성리


물반 고기반? 어른 반 아기 반!!

바베큐를 준비하는 손길들... 먹는게 중요하니까~~

고기 굽는 집사님들... 너무 행복해 보입니다...

바베큐하고 밥 먹고... 이제 야간 운동회를 시작합니다...

이쁜미소...찰칵...누구 딸인지... 아빠가 힘들겠네~~

겁은 많으면서 항상 센터를 사랑하는 기저기맨, 민준

새성실의 어린이들은 매우 적극적인게 장점... 게임 승부욕 최강 막내 채율

둥글게 둥글게가 아니고...나는야 주의 어린이~~

이겨보겠다고 휴지로 코후비며 왕 진지... 우리교회 집사님들..ㅋㅋ

영원한 숙적, 경훈 대 세율... 심판보겠다고 왕진지한 새성실교회 목사님~~

서율의 눈빛...ㅋㅋ 상대는 지유...

아이들 지치게 만들어서 재우고...엄마 아빠는 서로 알아가는 시간을 보냅니다. 나머지 공부 아님^^

서로에게 나를 소개하고, 알아가고, 기도제목들도 찾아보고... 서로 사랑하는 성도들 되시길...


posted by 한아리 우목수
posted by 한아리 우목수
posted by 한아리 우목수
posted by 한아리 우목수
posted by 한아리 우목수
posted by 한아리 우목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