뱀 같은 지혜, 비둘기 같은 순결(행22:20-23:11)

 

 

Posted by 한아리 우목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