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노는 우리의 것이 아닙니다. 선으로 악을 이깁시다. 섬김과 사랑으로... 쉽지 않습니다. 그래서 주님께서 우리에게 명령하시는 것이겠지요.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