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삼손

사사기16. 영웅 삼손의 실패. 사사기 16장 영웅 삼손의 실패사사기 16장 삼손은 나실인으로 태어난 사람이었습니다. 그러나 그는 하나님과의 약속을 아무런 거리낌 없이 다 끊어버렸습니다. 들릴라를 사랑한 삼손은 그녀와의 관계를 선택하고 하나님과의 관계를 끊어버렸습니다. 결국 그의 마지막은 너무나 비참하게 끝을 맺습니다.우리가 하나님의 사람들인 것을 놓치지 마십시오. 더보기
사사기16. 실패한 영웅 삼손. 사사기16장 더보기
사사기15. 삼손의 사랑과 전쟁. 사사기14-15장 삼손의 사랑과 전쟁사사기 14, 15장 나실인으로 태어난 삼손은 성인이 되어서 하나님과의 관계를 잘 유지하지 못했습니다. 그는 나실인 규례를 가볍게 여겨서 거림낌 없이 버립니다. 그가 이스라엘을 압제하는 블레셋 사람들을 죽이지만 하나님의 나라를 위함이 아니라 단순히 자신의 원한과 분노를 따라서 싸울 뿐입니다.이스라엘도 하나님께 구원을 요청하지 않고, 삼손도 역시 하나님의 나라에는 관심이 없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하나님께서는 하나님의 나라를 이루어 가십니다. 삼손의 분노와 성정을 사용하셔서 하나님의 나라를 이루어가십니다. 더보기
사사기15. 문제아 삼손의 좌충우돌. 사사기14, 15장 더보기
사사기14. 마노아의 아들 삼손의 특별한 탄생. 사사기13장 마노아의 아들 삼손의 특별한 탄생. 사사기 13장 마노아는 아내의 수태고지를 접하고, 아들을 어떻게 잘 키울 것인가를 고민하고 여호와의 사자에게 극진한 대접하고자 합니다. 그러나 여호와의 사자는 모두 거절합니다. 그 이유를 살펴보면, 마노아는 철저하게 여호와를 섬기고자 한 것이 아니고, 자신이 가지고 있는 종교성의 열심을 보였을 뿐입니다. 참 믿음은 여호와를 알고, 그분이 원하시는 삶을 사는 것입니다. 그리고 그 결과를 보는 것입니다. 더보기
사사기14. 마노아의 아들 삼손의 특별한 탄생 이야기.사사기13장 더보기
성경 속 맷돌 이야기: 맷돌에 맞아 죽은 아비멜렉, 눈이 뽑혀서 비참하게 맷돌을 돌리는 삼손 카를 블로치의 '연자 방아를 돌리는 삼손' 우리가 상상하는 삼손의 비참한 모습이다. 짐승을 대신해서 연자맷돌을 돌리고 있다. 우리의 상상속의 이 장면은 사실일까? 정말 삼손은 연자맷돌을 돌렸을까? 가나안에서는 크게 세가지의 맷돌이 있었다. 손맷돌, 연맷돌, 그리고 연자맷돌... 손맷돌은 갈판(아랫짝)에 곡물을 올리고 갈돌(윗짝)로 밀어서 곡식가루를 만드는 도구이다. 맷돌질은 여인들의 중요한 일과였고, 5인가족을 위해 3시간씩 수고해야만 했다. 손맷돌은 사사시대와 왕정시대까지 사용되었다. 약맷돌은 골란고원의 현무암으로 만들어졌고, 가나안지역에서는 사사시대 중기부터 서서히 전파되었다. 당시 맷돌은 생필품이었으므로 맷돌 윗짝은 전당잡지 못하도록 했다(신24:6). 전쟁이 나면 여인은 맷돌 윗짝을 챙겨서 핀난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