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스기야01. 정확한 상황파악.

 

 

 

 

 

 

 

악한 아버지 왕 아하스와 선한 아들 왕 히스기야의 차이는 상황만을 보는가와 상황 속의 하나님을 정확하게 보는가의 차이점입니다. 아버지 아하스는 어려움에 빠질수록 눈에 보이는 힘에 의지하는 어려움에 빠졌지만, 히스기야는 정확하게 상황을 파악하는 지혜가 있었습니다.

아하스는 이스라엘의 왕들의 길로 갔지만, 히스기야는 다윗과 같이 하나님 앞에 정직하게 행했다고 성경이 판단합니다.

 

 

 

Posted by 한아리 우목수

어느 때까지입니까? (시편 13편)

 

 

 

 

 

괴로움에 하나님께 언제까지 나를 잊고 계시겠느냐고 따지듯 묻는 다윗의 찬양고백. 우리의 고백이 되기를 바랍니다.

 

 

 

Posted by 한아리 우목수

 

Posted by 한아리 우목수

새성실교회 주일오전 말씀. 베드로 8번째

우리 베드로가 달라졌어요 (사도행전 2장 14-47절)

 

 

 

 

 

 

예수님의 제자 베드로가 이전과는 다른모습을 보여줍니다. 이전에는 열심은 있는데 결과가 늘 두려움과 염려 때문에 실수하고 실패했지만, 오늘 베드로는 매우 담대하고 용감합니다. 어떻게 달라졌을까요? 오순절 성령강림사건 이후 베드로가 달라졌습니다. 성령이 베드로와 동행하면서 달라졌습니다.

성령은 하나님께서 부어주시는 것입니다. 우리의 입장에서는 할 수 있는 일이 없지요.

그럼에도 우리들의 입자에서 중요한 것이 하나 있습니다. 매우 중요합니다. 예루살렘을 떠나지 않고 기다리는 것입니다.

베드로는 염려와 두려움으로 늘 예수님을 떠났습니다. 그러나 이제 부활하신 예수님의 명령으로 예루살렘에서 성령을 기다림으로 정말 사도다운 모습을 보이기 시작합니다.

오늘 우리에게 필요한 것입니다.

 

 

Posted by 한아리 우목수

 

Posted by 한아리 우목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