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 권위가 서야하는 교회




다윗은 청년의 때 늘 위험에 노출되어있었습니다. 골리앗과 사울의 칼을 영적인 권위로 넉넉히 이겼습니다. 그러나 밧세바의 사건 이후 영적권위를 잃은 다윗은 더이상 담대하지 않습니다. 늘 염려하고 슬퍼하고 괴로워할 뿐입니다.

우리 주변에 영적 밧세바를 제합시다. 그리고 영적 권위를 회복합시다.




posted by 한아리 우목수

어버이주일. 주 안에서 너희 부모에게 순종하라

(에베소서 6장 1-3절)

 

 

 

 

 

 

주변의 상황이 바뀌어도 바뀌지 않는 기준을 따라가야 합니다. 그리스도의 복음과 주변의 상황들이 서로 부딪힌다면...그리스도를 따를 수 있어야 합니다. 이때문에 때로는 미움을 받고 어려움을 겪을 수 있지만, 진리를 따르는 사람들은 견딤으로 하나님의 나라를 소유하게 됩니다.

 

 

 

posted by 한아리 우목수

어린이주일. 분위기 파악을 못하는 어린이들

(마태복음 21장 1-17절)

 

 

 

 

 

 

성경에 소개되는 어린이들은 소외되고 천대받고 분위기 파악을 못합니다. 아직 덜 자라서 온전히 사람구실을 다하지도 못합니다. 심지어 아기들은 말도 잘 하지 못할 만큼 어리석고 어립니다. 그러나 이들이 천국의 주인이고 천국의 비밀을 알게 하셨습니다.

주변의 여건과 상황에 흔들리지 않는 순수한 어린아이와 같은 믿음이 우리에게 필요합니다.

 

 

 

 

posted by 한아리 우목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