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한아리 우목수

4

'신앙자료 > 성경공부 및 통독'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성경공부.신구약중간기.pp1-4  (0) 2018.02.20
성경통독.역사서 pp.47-50.  (0) 2018.02.09
성경통독.역사서 pp.41-46  (0) 2018.02.07
성경통독.역사서 pp37-40  (0) 2018.01.31
성경통독.역사서.33-36  (0) 2018.01.26
역사서.성경통독. pp.31-32  (0) 2017.04.22
Posted by 한아리 우목수

새성실교회 주일오전 설교.

히스기야 세번째 : 말씀대로 안심할 수 있는 복 (역대하 32장 1-23절)

 

 

 

 

 

 

 

히스기야는 쳐들어온 앗수르는 사람이지만, 우리를 돕는 이는 우리가 믿는 여호와 하나님이라고 백성들에게 선포하자 백성들이 안심했습니다.

세계 최강 앗수르의 공격과 협박에 두렵지만, 하나님의 말씀의 위로에 안심할 수 있었던 회스기야와 그의 백성들을 여호와께서 건지셨습니다. 우리도 만나는 어려움을 말씀에서 위로받고 안심하는 복을 누려야겠습니다.

 

 

 

Posted by 한아리 우목수

 

'주보 & 알림장 > 주보' 카테고리의 다른 글

11권 7호 2018년 2월 18일  (0) 2018.02.14
11권6호 2018년 2월 11일  (0) 2018.02.09
11권 5호 2018년 2월 4일  (0) 2018.02.02
10권4호 2018년 1월 28일  (0) 2018.01.26
10권 3호 2018년 1월 21일  (0) 2018.01.21
11권 2호 2018년 1월 14일  (0) 2018.01.12
Posted by 한아리 우목수

히스기야 두번째. 회복

 

 


 

 

 

히스기야는 위험한 국제정세를 앞에 두고도 우선 하나님과의 관계를 회복하기에 이릅니다. 유다를 지키는 것이 세상의 힘이 아니라 하나님의 구원에 있음을 놓치지 않았습니다. 히스기야의 유월절을 회복하는 모습이 우리가 배워야 할 모습입니다.



Posted by 한아리 우목수

 

Posted by 한아리 우목수

 

'주보 & 알림장 > 주보' 카테고리의 다른 글

11권 7호 2018년 2월 18일  (0) 2018.02.14
11권6호 2018년 2월 11일  (0) 2018.02.09
11권 5호 2018년 2월 4일  (0) 2018.02.02
10권4호 2018년 1월 28일  (0) 2018.01.26
10권 3호 2018년 1월 21일  (0) 2018.01.21
11권 2호 2018년 1월 14일  (0) 2018.01.12
Posted by 한아리 우목수

 

'신앙자료 > 성경공부 및 통독'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성경공부.신구약중간기.pp1-4  (0) 2018.02.20
성경통독.역사서 pp.47-50.  (0) 2018.02.09
성경통독.역사서 pp.41-46  (0) 2018.02.07
성경통독.역사서 pp37-40  (0) 2018.01.31
성경통독.역사서.33-36  (0) 2018.01.26
역사서.성경통독. pp.31-32  (0) 2017.04.22
Posted by 한아리 우목수

 

'신앙자료 > 성경공부 및 통독'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성경공부.신구약중간기.pp1-4  (0) 2018.02.20
성경통독.역사서 pp.47-50.  (0) 2018.02.09
성경통독.역사서 pp.41-46  (0) 2018.02.07
성경통독.역사서 pp37-40  (0) 2018.01.31
성경통독.역사서.33-36  (0) 2018.01.26
역사서.성경통독. pp.31-32  (0) 2017.04.22
Posted by 한아리 우목수

히스기야01. 정확한 상황파악.

 

 

 

 

 

 

 

악한 아버지 왕 아하스와 선한 아들 왕 히스기야의 차이는 상황만을 보는가와 상황 속의 하나님을 정확하게 보는가의 차이점입니다. 아버지 아하스는 어려움에 빠질수록 눈에 보이는 힘에 의지하는 어려움에 빠졌지만, 히스기야는 정확하게 상황을 파악하는 지혜가 있었습니다.

아하스는 이스라엘의 왕들의 길로 갔지만, 히스기야는 다윗과 같이 하나님 앞에 정직하게 행했다고 성경이 판단합니다.

 

 

 

Posted by 한아리 우목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