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사기13. 조금씩 어긋난 입다와 하나님.

사사기10장6절~12장7절



사사 입다의 시대. 그를 세운 세력도 그가 추구하는 목표들도 모두 여호와를 말하지만 실제로는 여호와의 의도와는 전혀 다른 모습이었습니다. 여호와의 이름으로 여호와의 의도와 다른 결정을 하고, 여호와의 이름으로 여호와께서 싫어하시는 것을 다짐하는 입다의 시대. 우리가 살고 있는 지금과 다르지 않은듯 합니다. 하나님께서 주시는 은혜를 의지하는 삶을 사는 것, 여호와께서 원하시는 우리의 삶입니다.




posted by 한아리 우목수